News

뒤로
오상훈 럭스로보 대표, 부산SW교육 홍보대사 위촉





                                                                                                 기사 작성일 : 2018-11-29


럭스로보는 29일 부산시교육청과 (소프트웨어)SW를 비롯한 미래역량 강화 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오상훈 럭스로보 대표는 부산 소프트웨어 교육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오상훈 럭스로보 대표(왼쪽), 김석준 부산시교육감. / 한국벤처기업협회 제공

한국벤처기업협회에 따르면 럭스로보는 DIY 로봇 제작 플랫폼인 모디(MODI)를 중심으로 코딩교육,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융합교육을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전 세계 48개국에 대표 제품 MODI를 수출하고 있다. 오상훈 대표는 로봇 분야 전문가로 미국 경제지 포브스에서 선정한 아시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젊은이 30인에 선정된 바 있다.

업무협약식 및 홍보대사 위촉식은 오상훈 대표의 SW교육 진로특강에 앞서 열렸다.

김석준 부산시교육감은 부산시 소프트웨어 교육의 방향성에 대해 "프로그래머 육성을 위한 코딩교육에 머물지 않고, 창의 융합형 인재육성을 위해 컴퓨팅 사고력을 육성하는 교육이다"고 말했다.

오상훈 대표는 진로특강에 앞선 간략한 소개에서 "MODI는 로봇을 배우는 것이 어려웠던 예전 대한민국 교육환경에서 로봇 대회에 출전하는 학생들을 가르쳤던 경험을 통해 나온 제품이다"며
" ‘디지털 리터러시’ 역량 자체를 키워주기 위한 고민의 집약체"라고 설명했다.



출처 :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18/11/29/2018112902513.html